가난과 빈곤에 관한 짧은 단상.

헌법 제 34 1

모든 국민은 인간다운 생활을 할 권리를 가진다


헌법 제 34 2

국가는 사회보장, 사회복지의 증진에 노력할 의무를 진다.



자본주의 사회에서의 빈곤은 개인의 문제가 아닌 우리 모두가 함께 책임져야 하는 사회적 문제입니다

그리고 우리 중 누구라도 가난해졌을 때 최소한의 인간다운 삶을 살 수 있도록 사회 제도를 만드는 것이 바로 국민 기초 생활 보장제도인 겁니다

이것은 동정이나 시해를 받는 것이 아닌 세금을 내고 사는 대한민국 국민 개개인의 엄연한 권리입니다.


2014. 12. 21.

그것이 알고 싶다 203회

위험한 가족, 그들에겐 아무도 없었다.



가난과 빈곤은 단순히 개인의 탓이 아니다.

영미식 자본주의와 신자유주의의 압도적 영향에서 부터 벗어나 가난은 구조적인 문제이다 라는 새로운 시각으로 시작해야 한다.




부끄럽지만, 얼마 전부터 나는, 가난이 왜 되풀이되고, 어떻게 하면 그렇게 가난할 수 있는가, 라는 생각을 하기 시작했다. 

그 전까지는 가난에 대해, 먹을 것이 없어 기아로 죽어가는 아이들이 있는 알지 못하는 나라의 일 정도로만 생각해 왔던 것이다.

대한민국 안에서 가난하면 얼마나 가난하고, 또 그런 가난을 극복하지 못할 이유가 왜 있겠는가. 하고 생각했었다.

결국은 가난이나 빈곤에 대한 이해를 전혀 하지 못하고 있던 것이며, 어쩌면 인식조차 하지 못했던 것이다.

그러던 최근, 부에 대해서, 가난에 대해서, 그리고 돈과 자본주의에 대해 생각해 보기 시작했다.

그리고 오늘, 그것이 알고 싶다 203회, 위험한 가족, 그들에겐 아무도 없었다. 편을 보며 가난과 빈곤에 대해 다시 한 번 더 생각해 보게 되었다.


그리고 몇몇 기사들과 논평들을 찾아 읽으며 세삼, 내가 얼마나 무지했고, 철저한 자본주의에 입각한 사고를 하며 살아 왔던가를 깨달았다.

그리고 현재 대한민국이 얼마나 불안하고, 부정한 상황 속에서 살아가고 있는지도 조금씩 보이기 시작했다.



...갈 길이 멀다.









2014. 12. 21. 

by  한결같은 아리

저작자 표시
신고

'Diary > Ess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난과 빈곤에 관한 짧은 단상.  (2) 2014.12.22
THE VELVET UNDERGROUND & NICO  (6) 2014.10.31
두통 _  (12) 2014.10.21
현재의 당신 - 법정스님  (8) 2014.10.16
시끄러운 도서관  (6) 2014.10.11
비망록 -문정희  (4) 2014.10.09
트랙백 0 Comment 2
  1. Sweetpeamom 2014.12.25 08:4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흠흠 할러데이 인사겸 왔다가 아리님의 진지한 생각을 듣고 살짝 반성하고.. 그래도 굴하지 않고 인사합니다. 메리크리스마스! 오늘은 즐거운 성탄절 보내시고 내일부터 또 넓은 세상을 향해 나가자구요. 흠흠흠.. ^^

    • 한결같은 아리 2014.12.26 20:09 신고 address edit & del

      스윗피맘님 늦었지만 Merry Christmas~
      학기 끝나고 정신없이 또 시간을 보내니 제대로 인사도 못했어요 ㅠ-ㅠ

prev 1 2 3 4 ··· 22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