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2'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12.22 가난과 빈곤에 관한 짧은 단상. (2)
  2. 2014.12.03 허니버터칩. 네, 이놈! :( (5)

가난과 빈곤에 관한 짧은 단상.

헌법 제 34 1

모든 국민은 인간다운 생활을 할 권리를 가진다


헌법 제 34 2

국가는 사회보장, 사회복지의 증진에 노력할 의무를 진다.



자본주의 사회에서의 빈곤은 개인의 문제가 아닌 우리 모두가 함께 책임져야 하는 사회적 문제입니다

그리고 우리 중 누구라도 가난해졌을 때 최소한의 인간다운 삶을 살 수 있도록 사회 제도를 만드는 것이 바로 국민 기초 생활 보장제도인 겁니다

이것은 동정이나 시해를 받는 것이 아닌 세금을 내고 사는 대한민국 국민 개개인의 엄연한 권리입니다.


2014. 12. 21.

그것이 알고 싶다 203회

위험한 가족, 그들에겐 아무도 없었다.



가난과 빈곤은 단순히 개인의 탓이 아니다.

영미식 자본주의와 신자유주의의 압도적 영향에서 부터 벗어나 가난은 구조적인 문제이다 라는 새로운 시각으로 시작해야 한다.




부끄럽지만, 얼마 전부터 나는, 가난이 왜 되풀이되고, 어떻게 하면 그렇게 가난할 수 있는가, 라는 생각을 하기 시작했다. 

그 전까지는 가난에 대해, 먹을 것이 없어 기아로 죽어가는 아이들이 있는 알지 못하는 나라의 일 정도로만 생각해 왔던 것이다.

대한민국 안에서 가난하면 얼마나 가난하고, 또 그런 가난을 극복하지 못할 이유가 왜 있겠는가. 하고 생각했었다.

결국은 가난이나 빈곤에 대한 이해를 전혀 하지 못하고 있던 것이며, 어쩌면 인식조차 하지 못했던 것이다.

그러던 최근, 부에 대해서, 가난에 대해서, 그리고 돈과 자본주의에 대해 생각해 보기 시작했다.

그리고 오늘, 그것이 알고 싶다 203회, 위험한 가족, 그들에겐 아무도 없었다. 편을 보며 가난과 빈곤에 대해 다시 한 번 더 생각해 보게 되었다.


그리고 몇몇 기사들과 논평들을 찾아 읽으며 세삼, 내가 얼마나 무지했고, 철저한 자본주의에 입각한 사고를 하며 살아 왔던가를 깨달았다.

그리고 현재 대한민국이 얼마나 불안하고, 부정한 상황 속에서 살아가고 있는지도 조금씩 보이기 시작했다.



...갈 길이 멀다.









2014. 12. 21. 

by  한결같은 아리

'Diary > Ess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난과 빈곤에 관한 짧은 단상.  (2) 2014.12.22
THE VELVET UNDERGROUND & NICO  (6) 2014.10.31
두통 _  (12) 2014.10.21
현재의 당신 - 법정스님  (8) 2014.10.16
시끄러운 도서관  (6) 2014.10.11
비망록 -문정희  (4) 2014.10.09
트랙백 0 Comment 2
  1. Sweetpeamom 2014.12.25 08:4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흠흠 할러데이 인사겸 왔다가 아리님의 진지한 생각을 듣고 살짝 반성하고.. 그래도 굴하지 않고 인사합니다. 메리크리스마스! 오늘은 즐거운 성탄절 보내시고 내일부터 또 넓은 세상을 향해 나가자구요. 흠흠흠.. ^^

    • 한결같은 아리 2014.12.26 20:09 신고 address edit & del

      스윗피맘님 늦었지만 Merry Christmas~
      학기 끝나고 정신없이 또 시간을 보내니 제대로 인사도 못했어요 ㅠ-ㅠ

허니버터칩. 네, 이놈! :(





인스타그램을 끊어야 하는 이유가 하나 늘었다.

듣도 보도 못한 이, 허니버터칩. 

인스타그램을 통해 알아버리고 난 뒤, 매일 한국 시간에 맞춰 

동생, 엄마, 친구, 남자친구를 들들 볶고 있는 중 ㅠ-ㅠ


사실 처음에는 분명 사촌동생이 호언장담하며 '그걸 왜 못구해! 하나씩만 팔아서 그렇지 구할 수 있어!' 라길래

너만 믿고 있겠어~ 하며 기대하고 있었다.

그런데..잉? 아무대도 없다네..

없다네....

없다고 ㅠ-ㅠ


왜 못 구하니. 왜! 

인터넷에 돌아다니는 말대로, 

존재하긴 하는 과자인거니?

허니도 좋아하고 버터도 좋아하고, 감자칩도 좋아하는 나에겐 정말 고문이 따로 없다 ㅠ-ㅠ


어제는 엄마에게 카톡이 왔다.

'마트에서도 못 구한단다. 일년 뒤에는 먹을 수 있겠지~ 하고 기다리렴'


응..? 으응?엄...마......ㅠ-ㅠ



아래는 허니버터칩인질극jpg












인질극이라도 좋으니 보이기나 하라고! ㅠ-ㅠ







2014. 12. 3.

by 한결같은 아리


'Diary > Photo Ess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허니버터칩. 네, 이놈! :(  (5) 2014.12.03
레고 미니피규어 시리즈 16  (6) 2014.11.20
수능 최고령 응시생: 81세 할머니(사진)  (2) 2014.11.13
유학생의 밥상  (12) 2014.10.12
인터넷이 안되는 요즘.  (4) 2014.10.09
[NEW YORK] Harney & Sons Fine Teas  (2) 2014.10.04
트랙백 0 Comment 5
  1. Clara 2014.12.04 00:1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푸하하하하하하하....진짜 웃겨요~!!! 인질극이라니..ㅋㅋㅋㅋㅋㅋㅋㅋ 완전 말 되네요~~~
    하도 이야기가 많아서 저도 한 5분 정도는 궁금했는데..
    요새 여기도 달콤 짭짤..요런 맛이 많이 유행인거 같더라구요...뭔가 그런 맛이 아닐까 하면서...달콤 짭짤한 맛 팝콘으로 달래고 있습니다. ㅋㅋㅋ 별로 라는 사람도 많더라고요~~~

    • 한결같은 아리 2014.12.06 15:29 신고 address edit & del

      인질극이 하다하다 이젠 차 사면 두 박스.. 이런 것도 있더라구요 ㅋㅋㅋ 진짜 너무하네 싶으면서도 재밌어서 그냥 웃게되는 것 같아요.
      저는 며칠 전에 레이에서 나오는 초콜렛에 넣었다 뺐다는(?) 칩 사와서 먹었어요 ㅋㅋㅋ 비슷한 맛이려니~ 하고 마음 다스리는 중이예요 ㅠ-ㅠ

  2. Sweetpeamom 2014.12.06 04:39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ㅎㅎ 저 허니버터칩이 엄청 인기인가보죠? 여기저기 저거 구하느라 애쓰는 분들이 많더라구요. 너무 달다는 사람들도 있다던데 저도 먹어보고 싶네요. 흠흠..

    • 한결같은 아리 2014.12.06 15:30 신고 address edit & del

      네 한국 사람들도 찾아 볼 수가 없다고 난리더라구요 ㅎㅎ
      대부분의 블로그/트위터/인스타에서는 맛있다고 하고.. 그냥 입으로 입으로 나오는 말로는 그냥 그렇더라고 하고 그렇게 양극화되서 반응이 나오더라구요. 아마 맛있는 사람들이 포스팅을 많이 하니까 더 난리가 아닐까~해요 ㅎㅎ 언젠간 먹을 수있겠죠..... 미국에서도 ㅠ-ㅠ

  3. 삐딱냥이 2015.01.10 17:5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흠 저도 몹시 궁금해요... 열기가 한 풀 꺾이면 뭐 먹어볼 수 있겠죠^^

prev 1 next